'수염도 가발이 있었으면'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9.10.03 일기 (34)

일기

2009. 10. 3. 18:41 from 카테고리 없음

2009년 09월21일

가을을 타는 건가?
왜 월요일부터 이리도 마음이 불편한거지
마음이 착찹하다.
요근래 고민이 너무도 많다...
혼자서 중얼거리며 마음 고생을 하고 있는데 문자가 도착.

'어떻게라는 생각을 버려! 조건없이 무조건이야.
끝까지 따라붙어. 쉬지 말구. 놓지 말구. 그럼 결국 원하는걸 얻을수 있어'

고마운 문자다.
힘을 내라는 뜻이겠지..좋다..
그런데 조금씩, 조금씩 찝찝해지는건 왜지 
보낸이의 직업 때문인가..
동물병원 원장이 보낸 '따라붙어..쉬지 말구..놓지 말구..'

이거 왠지 강아지 훈련구호 같다는 건 나만의 생각일까?



2009년 10월1일

유행에 민감하지 못한 집사람이 단발로 머리를 잘랐다.
뭔가가 멋지다.
유행에 아주 민감한 나는 수염을 잘랐다.
뭔가가 빈티난다.

집사람의 변화에 자극을 받아 바꾼 나의 모습은
자주색 정장에 하얀 구두를 신은 브로커아저씨 만큼 보기가 불편하다.

하지만 나의 선택이 잘못된것이 아니라는 생각을 하고 싶었던 난
거울 앞에서 다짐을 한다.

'그래 이것이 한가위 정신!! 뭔가가 모자란듯하며 변화되는...'

씨 뭔소리야..







Posted by 마기 트랙백 0 : 댓글 34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BOSSA LEE 2009.10.03 20:32 신고

    수염엔 매직이 있잖아요. >ㅅ<

  2.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바람처럼~ 2009.10.03 20:43 신고

    아자아자 화이팅!! ^^

  3.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사메 2009.10.03 21:32 신고

    가끔씩은 '왜'라는 질문이
    자신을 더 힘들게 할 수 도 있는 것같아요.

    가끔은 그냥 견디는 수밖에..

    • addr | edit/del BlogIcon 마기 2009.10.07 22:06 신고

      네 견뎌야죠.
      성격이 삐뚤어지고, 피부는 거칠어지고 인간관계도 건조해지기는 하지만..하하하

  4.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하꾸 2009.10.03 22:31

    ㅋㅋㅋ 저도 머리를 좀 잘라볼까봐요~
    요새 좀 길어줬더니 감을때마다 자꾸 엉켜서 -_-

    수염을 자르셨다니
    큰~~~~!! 결심하셨겠네요! 화이팅!! 머리도 자르고 며칠 지나야
    자리를 잡는것처럼 없어진 수염도 자리를 잡을거라 믿사옵니다!!!!ㅋㅋㅋ

    • addr | edit/del BlogIcon 마기 2009.10.07 22:08 신고

      반응이 다양합니다.
      없으니까 허전하다. 없어보인다. 그거라도 있던게 낫다.
      등등..있을땨도 뭐라 그러고 없어도 뭐라 그러고..당최...^^

  5.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liontamer 2009.10.03 22:31 신고

    마기님, 추석 잘 보내세요!
    두번째 일기가 너무 재미있어서 살풋 웃었습니다

    • addr | edit/del BlogIcon 마기 2009.10.07 22:08 신고

      갑자기 없어진 수염을 보고 많은 이들이 웃었습니다.
      참고-김흥국씨의 수염은 아니었음..^^;;

  6.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PLUSTWO 2009.10.04 00:04 신고

    두어달만 참고 기다리세요...
    아마 그때는 자란 수염이 더 이상할지도 몰라요...ㅎㅎ

  7.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chickweed 2009.10.04 10:34 신고

    마기님이 가을을 타시는군요.

    가을엔 바람이 스산해서 그런지
    저도 사소한 일임에도 마음 둘 자리가 없는 느낌이 확 오곤해요.

    • addr | edit/del BlogIcon 마기 2009.10.07 22:10 신고

      너무 파란 하늘은 도리어 우울해지기도 하죠..^^
      오늘도 종로쪽에 일이 생겨 나갔다가 한 2시간 정도 쓸데없이 돌아다니다가 지쳐버렸습니다.
      체력이 저질이라..

  8.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sazangnim 2009.10.04 11:57 신고

    전 수염을 기르면.... 왕서방이 되서... 엉엉엉... ㅠ.ㅠ

    • addr | edit/del BlogIcon 마기 2009.10.07 22:11 신고

      수염 의외로 관리 하기 힘듭니다.
      노홍철 수염은 왠지 더러워보이고 김흥국씨 수염은 보온용 같고..

  9.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바람노래 2009.10.04 11:59 신고

    전 수염을 기르면 수염도 저의 자유를 닮은듯해서 ㅡㅜ
    그나저나 오늘이마지막연휴로군요
    겨우하루로 연휴라니 윽

    • addr | edit/del BlogIcon 마기 2009.10.07 22:12 신고

      자유로운 영혼을 가진 수염이군요..^^
      설마 길이도 제각기?

  10.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미미씨 2009.10.04 14:33 신고

    중년의 남자에겐 수염이 어느정도 기품??을 주는거 같기도 하고..또 반대기도 하고...그런거 같단 생각을 잠시..일단 전 수염이 까끌거리는 남자들이 좋아욤!! ㅋㅋ
    마기님의 글들은 여전하고 ^^
    즐거우 추석봉사중이신가요?? 연휴가 끝나가네요. 백수에겐 연휴따윈 아무짝에도 쓸모없지만요.
    저도 나름 추석증후군중이에요.

    • addr | edit/del BlogIcon 마기 2009.10.07 22:13 신고

      왠지 무거워 보이는 분위기를 연출하려고(가 아니고 일본 영화를 보았는데 거기 나오는 인물의 수염이 너무 멋져서..^^)
      추석내내 너무 누워 있었더니 허리가 아퍼요..--;;

  11. addr | edit/del | reply tmrw 2009.10.04 16:02

    마기님 블로그와서는 꼭 한번씩 웃고갑니다. ㅋㅋ

  12.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Yasu 2009.10.05 01:41 신고

    차분한 음악이 넘 좋습니다. 마기님 블로그에 흐르는 노래는 다 좋은 것 같아요..
    가을 타시지말고 불끈 일어나세요!

    • addr | edit/del BlogIcon 마기 2009.10.07 22:15 신고

      네 가을도 타지 말고 경제적 어려움도 타지 않았으면 좋겠습니다.
      직장 생활때 느꼈던 가을과 달라서 하하하

  13.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까칠이 2009.10.05 08:54 신고

    ㅎㅎ 수염을 기르고 계셨나보군요~ :)
    즐거운 연휴 보내고 오셨죠?

  14.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tasha♡ 2009.10.05 10:01 신고

    수염 가발을 만들어서 팔면 장사가 좀 될까요??

  15.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pictura 2009.10.05 21:43 신고

    인증사진 첨부를 강력히 희망합니다. ^^

  16.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늘보엄마 2009.10.07 16:39 신고

    여자들 부분가발을 추천합니다 :)

  17.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가슴뛰는삶 2009.10.07 23:58 신고

    여자분들 머리 자르는 것도 쉽지 않으신데...저도 겨울에 단단히 맘먹고 잘랐거든요. 게다가 님은 있던 수염이 없어서 허전하시겠어요. 하지만 그런 변화들이 가끔은 삶에 활력을 주는 것 같아요.

  18.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joeykim 2009.10.08 15:03 신고

    좋네요..문구가..아니 구호가

    그냥 밀어부쳐라

    때론 살면서 한번은 저질르고 봐야할때도있다고 보지만....

    저런건 동기유발을 일으키는.강한 임팩트를 주는거같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