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mail

2008. 3. 18. 12:38 from 百事可樂




존경하옵고 결코 원하지 않건만 닮아 가게 되는 박00형님께

 

이제 완연한 봄입니다.

회사에서 작업을 하다가 저도 모르게 창 밖을 보며 한참을 멍하니 앉아있게

만드는 아름다운 봄입니다.

형 학교 다닐 때 기억나세요?

비만 오면 술집에 달려가서 괴롭지도 않으면서 괴로워하며 마셨잖아요.

기억나네요.

형 입대한다고 세 번인가 마셨죠.

, 술 마시고 싶어서 입대 한다고 거짓말하는 사람은 형밖에 못 봤어요.

그것도 세 번이나..

술자리에 가장 많이 오던 형, 나이도 가장 많던 형, 돈도 가장 많이 안내던 형..

하하하..그 때 생각을 하니 이젠 말해야겠군요....이젠 돈 갚아요.

91년인가 월팝에 갔다가 저 수진이한테 걸려서 3개월 가량 괴롭힘 당한 거

기억나세요?

형이 제 여자친구에게 나이트에서 ‘심신’ 봤다고 자랑하다가 걸렸잖아요.

그게 진정 자랑할 만한 일이었던가요? 정말 몰라서 묻는 거예요.

하하하 지금은 웃지만 저 그때 마음 고생 많이 했어요.  그러니 이젠 돈 갚아요.

98년도 월드컵시즌, 속초여행 갔을 때 태풍불어 위험한 상황에서 성진이랑 저는

텐트에 남겨놓고 형 혼자 여관 가셔서 네덜란드전 보고 주무셨잖아요.

그리고 역시 대한민국남아는 정신력이라고 텐트 안에서 고생해 몸살 난 저희에게
정신력으로 버티라고 그러셨죠.

역시 시간이 약인 가봐요.

그 땐 정말 해변가 외진 곳에 무거운 거 달아서 묻어놓을까 했는데..

하하하 지금은 웃지만 제 몸살, 심각했었어요..그러니 이젠 돈 갚아요.

그리고 집들이 오셔서 저희 집사람한테 제 주제가가 ‘그대 품에 잠들었으면’

이라면서 놀리셨잖아요.

항상 “사랑했다”가 아니라 “사랑했을것이다.”라고 말하는 스타일의 남자라고

제 집사람 아직까지도 절 그 가사의 남자로 생각해요..우유부단..흐리멍텅..

가장의 권위..전 그런 거 없어요..형의 말 한마디로 전..그만할래요..슬퍼져요.

정말 많은 고생을 시키셨어요....그러니 이젠 돈 갚아요.

 

더 많은 이야기를 하고 싶지만 점심시간이 끝나갑니다.

올 봄 안으론 돈 갚아주세요.

돈이 없는 사람도 아니면서..스쿠터 사실 돈이면 제돈 갚고도 남지 않나요?

그리고 나이40에 스쿠터가 말이 되요..

길에서 보시더라도 그거 타고 있으면 지나쳐가 주세요.

 

그럼..이만

 

추신

형, 민00형이 21일까지 일 안 끝내 놓으면 형 노트북 물속에 보관해두겠대요.

 



하아~

돈을 받아야 겠는데 이 e-mail을 읽고 돈을 갚을까요..?







Posted by 마기 트랙백 0 : 댓글 37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rudo 2008.03.18 13:37 신고

    제 생각인데요, 아마 못받으실것 같아요.ㅋㅋㅋㅋㅋ

    • addr | edit/del BlogIcon 마기 2008.03.18 20:29 신고

      아..그런가요..
      아무래도 둔탁한거 들고 가서 인상을 써보는게..--;;

  2.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pLusOne 2008.03.18 14:39 신고

    저런 분이면 힘들것 같네요...;;;

  3.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노루막이 2008.03.18 16:58 신고

    ㅎㅎ 상대방이 언짢지 않게 유머스럽게 독촉을 하셨네요 ... 참 표현 잘하시네요 ^^
    저도 주로 떼이는 성격인데 ... 빌려주고도 빋을땐 왜 죄인같은 심정인지 모르겠어요 ..

    알아서 해결해주면 얼마나 좋으련만 ... ㅎㅎ

    아마도 친분이 있고 그러시면 그 메일을 받고 웃지 않을가 싶네요....
    갚으시겠죠 아마도 .. ^^

    • addr | edit/del BlogIcon 마기 2008.03.18 20:32 신고

      너무 오랜 만남을 이어온 형님이라
      과연 이 이메일을 받고 어떻게 나올련지 궁금해요.
      상당히 엉뚱한 성질(성격 아니고)의 소유자라..
      주긴 줄텐데 그땐 화폐가치가..--;;
      제 소중한 비상금이거든요..T.T

  4.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sazangnim 2008.03.18 19:26

    전하.... 저 읽다가 또 뒤집어졌습니다. 어찌 하오리까? ㅎㅎㅎㅎㅎㅎ

    마기님 쵝오~!

    • addr | edit/del BlogIcon 마기 2008.03.18 20:35 신고

      앗..사장님!!!
      전 사장님 사진 보고 있다가 잠들었어요..
      편안해서..물론 봄인것도 있지만요...^^

  5.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소심한우주인 2008.03.18 19:32 신고

    돈 문제는 참...그 돈이 크던 작던 쉽지 않은 일이지요...
    특히나 아는 사람들하고는...
    잘 해결 되시길~
    글은 잼있게 읽었어요~~^^

    • addr | edit/del BlogIcon 마기 2008.03.18 20:38 신고

      맞아요.
      아는 사람들하곤 돈거래 안해야 하는데
      그게 말처럼 안돼요.

  6.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cean 2008.03.18 19:53 신고

    마기님, 저정도의 내공을 가지신 분이라면 급수에서 밀리겠는데요?
    아무래도 돈 받긴 글렀네요. 급수가 아직 낮아서..ㅋㅋㅋ
    (몇 번을 읽고 나니 이제서야 웃음이 잦아드네요, 처음 읽었을 땐.. 아시죠? ㅋㅋㅋ)

    • addr | edit/del BlogIcon 마기 2008.03.18 20:40 신고

      맞아요..제가 저 형을 이겨본것이라곤..
      아무리 생각해봐도...운전면허 먼저 딴거..?

  7.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낭만고냥씨 2008.03.18 21:44 신고

    문장이 너무 유합니다.. 좀 더 강하게..
    머 그래도 저분껜 안통하겠지만..
    같은 처지인 민oo형님 이라는 분과 같이 아픔을 달래보아요.
    아니면..사람을 사서 그냥...
    제가 한번 알아봐드릴까요? ㅋㅋㅋㅋㅋ

    • addr | edit/del BlogIcon 마기 2008.03.20 18:47 신고

      강하게요..
      음..음.."죽이겠다!!!", "갈아마셔버리겠다!!!'
      말은 할수있는데 실현가능성이 없는걸요..--;;;

  8.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G-D 2008.03.18 22:03 신고

    마기 형님의 문장 실력엔 항상 감탄할 따름이옵니다. ㅎㅎ

    • addr | edit/del BlogIcon 마기 2008.03.20 18:50 신고

      아..설마요..
      유일하게 읽는게 시방서인 제게 문장실력이란게 있을리가..
      말..참 고마워요..^^

  9.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gowithme 2008.03.18 22:20 신고

    저거 실제 인가요???
    헉...
    아마... 안통하지 않을까 싶은데요??
    잘 해결됐으면 좋겠네요 ^^

  10.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rince 2008.03.18 23:04 신고

    조만간 형이라고 안 부르시게 될거 같은... ^^;

    • addr | edit/del BlogIcon 마기 2008.03.20 18:51 신고

      하하하하..
      근데 제게 이상한 노예근성이 있어서요..한번 모시면.T.T

  11.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호갱 2008.03.18 23:11

    ㅋㅋㅋ...
    돈 절대 못받으실 듯.../--/

  12. addr | edit/del | reply 노루막이 2008.03.19 00:20

    마기님 .. 한동안 블러그와 음악에 심취해서 알콜을 멀리했었는데 ... 오늘 적당히 한잔 했어요 ,,, ^^
    마기님의 블러그에 방문하는 것처럼 오랜만에 제몸에 녹아든 알콜이 저를 유퀘하게 만드네요 ,, ㅎㅎ

    그저 잠시 머물렀다 가는 나그네가 될지라도 이성이 아닌데도 마기님의 마인드와 글이 이 블러그를 방문하시는 모든분께 알콜보다 더 사람을 유퀘하게 만드는거 같다는 느낌이 드네요 ^^

    그럼 이만 ~ 휘리릭 ~ ㅎㅎ

    • addr | edit/del BlogIcon 마기 2008.03.20 18:54 신고

      하하하
      술을 재밌게 드셨군요..부러워요..
      전 요즘 술자리가 별로 유쾌하게 진행되질 않네요.
      술 마시고 마음이 불편해지는 일이 잦아서..--;;
      일이야기 등..별로 술자리가 재미없어요
      그래서 좀 줄이려고 합니다
      부럽습니다..유쾌한 술...^^

  13.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PLUSTWO 2008.03.19 10:20 신고

    못받는다에 99.9%
    "존경하옵고 결코 원하지 않건만 닮아 가게 되는" 에 공감 100% ㅎㅎ

  14.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tmrw 2008.03.19 14:15 신고

    ㅍㅎㅎㅎ
    그 돈 어떡해요 ㅠ.ㅠ

    ㅋㅋㅋㅋㅋ

    • addr | edit/del BlogIcon 마기 2008.03.20 18:56 신고

      분명 받을꺼예요..
      다만 화폐가치가 한참 떨어진후 받을까봐..--;;

  15.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Raycat 2008.03.19 21:26 신고

    좀 약한데요...표현이 좀 더 강하게 어필하셔야 할거 같습니다...

  16.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 북극곰 ° 2008.03.20 11:33 신고

    돈도 가장 많이 안내던 형..

    하하하..
    재밌네요 ~ 형이 돋 갚는데는 관심이 없는것 같습니다 ~!!

    • addr | edit/del BlogIcon 마기 2008.03.20 18:57 신고

      네 아쉽게도 관심을 안가지네요.
      그래서 자극을 위해 메일을 보내려는데..
      반응들이 안보는게 낮다..라는..--;;

  17.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바람노래 2008.03.20 20:15 신고

    갚지는 않겠죠?
    쩝, 정말이지 가슴이 아픈 사연입니다.
    전 그래서 이제 지인들이랑 돈으로 관계는 맺지 않으려 합니다.
    윽...가슴이.ㅡㅜ

    • addr | edit/del BlogIcon 마기 2008.03.21 08:26 신고

      가슴이 아픕니다.
      정말이지 주면 줬지 친한이들과 돈관계는 아닌것 같아요.
      그리고..갚을거예요. 사실 받기도 해야 겠구요..

  18. addr | edit/del | reply BlogIcon 낭만고냥씨 2008.03.20 21:06 신고

    "애들 풀어버린다?!"
    이 한마디만 하세요.
    대한민국서 웬만한건 해결됩니다. ㅋㅋㅋ

    • addr | edit/del BlogIcon 마기 2008.03.21 08:24 신고

      풀 애들이 없는데..제 친구들은 겁주는거..겁이나 안먹고 오면 다행이고..
      아..일단 말부터 하라굽쇼..흐흐흐..알겠음...^^

    • addr | edit/del BlogIcon 낭만고냥씨 2008.03.21 09:14 신고

      그러니까 사람을 사서..하하;;
      이니셜 J로 시작되는 까만 양복 입고 댕기시는 그분들..
      ㅋㅋㅋㅋㅋ